Posted inChina

레고그룹, 중국 내 두 자릿수 판매 성장 ‘휘파람’

레고그룹은 전자상거래 제휴도 강화하면서, 중국의 발전된 디지털 문화에 맞는 모바일 게임 레고 큐브(LEGO Cube)를 출시하기 위해 텐센트(Tencent)와 손을 잡았다.
(사진: Wire photo)
계적인 장난감 회사인 레고그룹이 올 상반기에도 중국 시장에서 강력한 판매 성장세를 달성했으며, 중국에서 ‘놀이’를 통한 학습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이러한 판매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최근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레고그룹은 전략적 성장 시장인 중국에서 상반기 두 자릿수 판매 성장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상반기 전 세계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4% 늘어난 것과 비교하면 상당히 좋은 실적이다.

닐스 크리스티안센(Niels B. Christiansen) 레고그룹 최고경영자(CEO)중국의 발전상을 보게 돼 매우 기쁘다“며, 온라인과 오프라인 모두에서 브랜드를 알리기 위해 투자를 강화 덕분에 중국 시장에서 꾸준히 성장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7월에 셴 현(Xian)에서 100번째 매장을 연 가운데 크리스티안센 레고그룹CEO는 중국 내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연말까지 35개 도시에서 140개가 넘는 매장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레고그룹은 또한 전자상거래 제휴도 강화하면서, 중국의 발전된 디지털 문화에 맞는 모바일 게임 레고 큐브(LEGO Cube)를 출시하기 위해 텐센트(Tencent)와 손을 잡았다.

폴 황(Paul Huang) 레고그룹 선임부사장이자 레고 차이나 총괄관리자는 중국의 도시와 인구 수가 얼마인지 생각해보라. 시장 잠재력이 엄청나다. 우리는 중국에서 성장세를 지속할 것으로 확신한다라며 향후 실적 호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Asia Times Financial is now live. Linking accurate news, insightful analysis and local knowledge with the ATF China Bond 50 Index, the world's first benchmark cross sector Chinese Bond Indices. Read ATF now.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