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inNortheast AsiaSouth Korea

가파른 원화 가치 하락…외환 당국자, 새로운 가격 찾는 과정

미중 무역분쟁 격화 등 대외여건 악화를 고려해도 달러/원 환율의 상승세(원화 약세)가 지나치게 가파르다는 우려가 나온다. 달러/원 환율은 14일 개장과 동시에 1190원까지 상승하며 연고점을 경신한 후 장중 한때 조정을 받았으나, 오후 들어 다시 상승세로 돌아서 전일대비 1.9원 오른 1189.4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달러/원 환율은 작년말 1115.7원에서 이달 13일 1187.5원으로 6.0% 상승(원화 가치 하락)했다. 구제금융을 신청한 아르헨티나의 페소화(16.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