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 없이 실탄 장전 하는 BOJ

경제 분석가들과 일본은행 출입 기자들은 최근 몇 년간 매우 조용한 나날을 보냈으나, 곧 변화를 맞을 전망이다. 지난 2013년과 2014년 구로다 하루히코 일본은행 총재는 국채와 다른 자산 등을 매입해 중앙은행이 시중에 직접 통화를 공급하는 양적 완화 정책을 폈다, 당시 공급된 유동성은 연간 8000억 달러에 달했다. 이후 엔화 가치는 약 30%가량 절하됐다. 전열 재정비하는 BOJ 예측 불가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