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외교’가 미·중 간 긴장을 해소해줄 수 있을까?

할리우드판 핑퐁 외교가 미·중 긴장 관계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핑퐁 외교란 정치 탁구를 이용한 외교를 말하는데, 1971년 일본의 나고야에서 열린 제31회 세계 탁구 선수권 대회를 계기로 미국 탁구팀과 기자단이 중국을 방문하여 양국 관계가 개선된 데서 온 말이다.    크리스 펜톤(Chris Fenton) IDW 미디어 홀딩스의 수석 고문이자 미국 아시아 연구소 이사는 최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