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0.3% 성장 정부 지출 감소 탓…GDP 0.7%p 감소 효과

올해 1분기 GDP가 역성장에 그친 것은 통상 1분기에 0.2-0.3%p 수준이었던 정부 부문의 성장 기여도가 -0.7%p에 그쳤기 때문이다. 정부 부문의 기여도가 통상적인 수준을 보였다면 1분기 GDP 성장률이 0%대 중반 정도를 기록할 수도 있었다는 얘기가 된다. 정부가 올해 예산을 확장적으로 편성했지만, 생활 SOC 등의 실집행이 부진해 정부 부문의 성장 기여도가 마이너스를 기록했다고 정부와 한국은행은 설명했다. 따라서 2분기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