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GDP 호조에도 채권 수익률이 하락한 이유

미국의 1분기 GDP 성장률이 예상을 큰 폭으로 뛰어넘는 호조를 보였으나, 세부 지표는 여전히 경기 하강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재고와 순수출, 주정부와 지방정부 지출을 제외하면 미국의 1분기 성장률은 1.3%에 그쳤다. 미국의 1분기 GDP 성장률 속보치가 전월대비 연율로 3.2%를 기록하는 호조를 보였으나, GDP 구성지표 중 가장 중요한 개인소비와 비주택 고정투자 등은 부진을 면치 못했다. 높은 성장률과 최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