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의 죽음으로 충격에 빠진 케이팝 세계

보수적 경향이 강한 한국의 엔터테인먼트 세계에서 그녀는 ‘희망의 등불’ 같았다.  가수 겸 배우 설리(25·최진리)는 전 세계에 있는 그녀의 팬들에게 폐쇄된 케이팝(K-pop) 세계 속에서 살면서 받아야 했던 압박감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우울증에 맞서 벌인 그녀의 싸움과 정신건강 문제에 대해 그녀가 보여준 솔직함은 한국 음악계가 연상시키는 현란함과 화려함을 무색하게 만들었다. 14일, 그녀가 성남에 있는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