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경제 고성장 지속 가능성 의문…금리 인하는 어려울 전망

미국의 1분기 GDP 성장률 속보치가 예상을 뛰어넘는 호조를 보였으나, 미국 GDP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소비가 둔화하고 투자와 부동산 부문도 둔화가 이어졌다. 따라서 이런 고성장의 지속 가능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국제금융센터는 미국 GDP 성장률 분석 보고서에서 “외관상 수치가 높아 경기후퇴 우려는 완화됐지만, 소비와 투자, 부동산 부문은 경기둔화가 이어지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며 “2/4 분기까지는 성장세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