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inWorld

‘모나리자’ 보러 몰려든 구름 관람객에 루브르 박물관 식은땀

미국과 중국 여행객들이 프랑스 파리의 루브르 박물관에 전시된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걸작 ‘모나리자’를 보려고 몰려드는 바람에 수백 미터의 줄이 만들어지고 있을 정도다.   지난달 박물관 측은 ‘모나리자’를 보러 몰려든 이처럼 많은 관람객들로 인한 혼잡을 우려해 3일 동안 관람을 제한하기도 했다. 현재 ‘모나리자’는 임시로 메디치(Medici) 갤러리로 옮겨져 전시 중이다. 원래 전시되어 있던 스테이츠 룸(States Room) 리노베이션 공사 […]